N(own)ow

지금(now)의 것, 그리고 지금 내가 가진 것(own)에 대한 이야기


벨기에의 저명한 안무가 알랑 플라텔(Alain Platel)이 이끄는 세드라베(Les Ballets C. de la B.)의 다섯 남성무용수[예효승, 마튜 덴씬 라벨(Mathieu Dessigne Ravel), 엘리 타스(Elie Tass), 로스 맥코맥(Ross McComack), 로메우 루나(Romeu Runa)]들은 지난 2005년부터 6년이라는 기간에 걸쳐 깊은 우정과 예술적 교감을 나누면서 늘 함께 고민하고 움직이며 활동 해왔다. 그들은 습관처럼 '언젠가 우리가 이 그룹을 떠나기 전에 공동으로 공연을 만들어 보자'는 언약을 해왔는데, 이를 실행에 옮길 수 있는 기회를 한국에서 마련하게 되었다.

이들이 만들어내는 장면들은 서로 공명하며이야기들을 만들어 낸다. 이렇게 하나의 작은 동작에서 시작되어 만들어진 움직임들에서 태초의 인간, 남성성과 여성성, 육체와 정신적 성(性)의 경계, 사회 안에서의 인간 등을 볼 수 있다.

Photo / Sinae Chio
Logo design / Jiheon Lee
N(own)ow facebook link